뉴스 > 충북뉴스 > 올해 도내 표준지 공시지가 상승률, 전국 평균에 절반

소개 뉴스 TV 라디오 VOD 열린마당 사찰정보 전국방송망
FM 96.7 MHz

         
올해 도내 표준지 공시지가 상승률, 전국 평균에 절반 0
   2019-02-12 14:37
올해 충북지역의
표준지 공시지가 상승률이
전국 평균을 밑도는 것으로
나타났습니다.

국토교통부에 따르면
도내 표준지
2만 6천여필지의 올해 공시지가는
지난해보다 4.75% 상승했지만,

전국평균 상승률인 9.4%의
절반 수준에 그쳤습니다.

한편 이번 조사에서
도내에서 공시지가가 가장 높은 곳은
청주시 상당구 북문로 1가의 상업용 대지로,
평당 3천만원 수준인 것으로
조사됐습니다.

표준지 공시지가는
국토부 누리집이나
시‧군‧구 민원실에서 열람할 수 있고
공시지가에 이의가 있을 경우
다음달 14일까지 이의를 신청할 수 있습니다.